>HOME > 사회
서울시, 노량진역 인근에‘역세권 청년주택’…10월 착공 지하 2층, 지상 28층, 총 299세대 규모로 건립(공공임대 41세대, 민간임대 258세대)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9.06.14 17:08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서울시는 노량진역 인근 동작구 노량진동 54-1번지 일원의 노량진역 역세권 청년주택사업에 대하여 도시관리계획(노량진지구 지구단위계획)을 결정(변경) 고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도시관리계획(노량진지구 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고시를 통해 사업계획이 결정된 노량진역 역세권 청년주택은 부지면적 2,000 이하의 비촉진지구 사업으로,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역세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용도지역 변경없이 기본 용적률(900%) 적용, 도로기부채납으로 인한 상한용적률 적용 등을 통해 지하 2, 지상 28층 건축계획으로 공공임대 41세대, 민간임대 258세대, 299세대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청년들에게 교통이 양호한 역세권에 주변시세 보다 저렴한 양질의 임대주택을 공급하게 됨으로써 청년들의 주거난 해소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울시는 지난해 2월 발표한 공적임대주택 5개년 공급계획을 통해 5('18~'22) 간 역세권 청년주택 8만호를 공급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올해 첫 번째로 사업계획이 결정된 태릉입구역 역세권 청년주택을 시작으로 대학생,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청년세대를 위한 역세권 청년주택을 지속 발굴·공급한다는 계획이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기획관은 역세권 청년주택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지원하겠다서울시는 중앙정부와 긴밀히 협력해 법령·제도개선과 재정지원을 통해 역세권 청년주택을 비롯한 공공주택 공급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취재팀기자   
Copyrights © 2016 나라일보 All Rights Reserved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기자
  2. 독도
기간 : ~
기간 : 현재기준